자료실

행복한 삶의 최우선 가치, 정신건강이 우선입니다.

조현병

    홈으로 > 자료실 > 정신건강정보 > 조현병

조현병

  • 조현병은 사고와 지각, 감정, 행동, 의지, 사회생활 등 광범위한 정신기능에 변화를 초래하는 병입니다.
  • 아직 생물학적, 유전적 요인 등이 원인규명이 쉽지는 않지만 이 병이 뇌의 질환이라는 데는 학자들의 의견이 일치하고 있으며 여러가지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 의학적으로 조현병은 환각이나 망상, 와해된 언어, 기괴한 행동 등의 양성증상과 사회적 고립이나 무기력 같은 음성증상 등이 복합적으로 나타나는 상태를 말합니다. 유병률은 인구의 1%로 100명중에 1명이 걸릴 수 있는 비교적 흔한 질병이며 사회 계층이나 교육수준에 관계없이 발생합니다.

특징 및 증상

01망상
  • 망상이란 명백히 믿기 어렵고 일반인들이 이해할 수 없으며, 일상생활 경험에서 나온 것이 아닌 것으로 사실과는 다른 잘못된 믿음을 말합니다. 이러한 잘못된 믿음은 어떤 논리적 대화나 설득, 과학적 근거 제시에도 설득되지 않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1. 피해망상 : 괴롭힘을 당한다, 미행당하거나 감시당한다, 함정에 빠드린다 등
    2. 관계망상 : 어떤 특정한 태도, 말투, 문구, 신문, 노래 가사 또는 다른 환경적인 단서들이 특별히 자신을 겨냥하고 있음
    3. 그 외 신체망상, 종교망상, 과대망상 등
02환각
  • 아무런 자극이 없는 상황에서 감각을 느끼게 되는 것으로 다양한 감각의 형태로 나타납니다. 환청이 가장 많고 환시, 환후, 환미, 환촉 등의 형태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03와해된 언어
  • 이야기가 한 가지 주제에서 다른 주제로 벗어나거나, 질문에 대한 대답이 조금 빗나가거나 엉뚱한 것, 또한 언어가 너무 심하게 혼란되어서 거의 이해할 수 없는 것으로 일정한 문법에 따라 논리를 갖추어 이야기 하지 못하는 것을 말합니다.
04행동의 장애
  • 어린아이와 같은 행동에서부터 예측할 수 없는 초조감까지 다양하게 나타납니다. 또한 긴장성 운동 행동이 나타나 긴장된 자세를 유지하며 움직이려는 노력에 저항하거나, 목적이 없고 자극이 없는 상태에서 과다 행동을 보이는 경우가 해당됩니다.
05음성 증상
  • 감정반응의 장애 시선접촉과 신체 언어의 부족을 동반하는 전반적 정서 표현의 범위가 명백히 감소되어 있는 경우, 또는 자신이 하는 말이나 상황에 어울리는 않는 감정반응을 보이는 경우를 말합니다.
  • 사고의 빈곤 짧고 간단하고 공허한 대답을 하는 것으로 언어의 유창함과 풍부성이 감소된 것입니다.
  • 의욕이나 동기의 소실 목적 지향적 행동을 시작하거나 유지하는 것에 어려움이 있는 것으로 일상생활과 사회적 활동에 관심을 보이지 않는 것을 말합니다.

조현병의 치료

01약물치료
  • 약물치료는 가장 대표적인 치료법으로 병의 증상과 경과에 따라 적절한 약물을 선택하고 용량을 조절해야 합니다. 조현병의 치료에 사용하는 약물을 '항정신병 약물'이라고 합니다. 항정신병 약물은 조현병을 완치시키지는 않지만, 뇌 속의 신경전달물질의 비정상적인 효과를 억제하여 급성 증상을 완화하고 사회기능을 회복하도록 돕습니다. 항정신병 약물은 환자의 망상, 환청, 불안, 긴장, 부적절하거나 공격적인 행동을 감소시키거나 없애주며, 조현병의 재발을 막아주기도 합니다.
02심리사회적 치료
  • 망상, 환청, 공격적이거나 기괴한 행동과 같은 양성증상의 경우에는 약물치료로 80~90%가 호전되지만, 사회생활을 피하고 감정표현이 없고 의욕이 없는 것과 같은 음성증상의 치료에는 별로 효과가 없습니다. 또한 조현병을 오래 앓은 사람들의 경우에는 일상생활과 사회생활에 필요한 여러가지 기능이 저하되는 경우가 많아 사회복귀에 어려움을 겪게 됩니다. 이러한 경우 정신사회 재활치료가 효과적입니다.
    마음을 안정시키고 비현실적인 사고를 줄일 수 있도록 돕는 정신치료, 사회생활의 다양한 기술을 체계적으로 훈련할 수 있는 사회기술훈련, 직업재활훈련 등이 대표적이며 기타 여러 가지 활동이 치료방법으로 활용되고 있습니다.
    조현병의 경우 약물치료만 하면 1년 내에 재발률이 30~40%에 이르지만 약물치료와 재활치료를 병행하면 1년 내 재발률은 10%이내로 감소합니다.